Skip Menu
본문 바로가기

글자크기

글자크게 100% 글자작게

2021년 9월말 기준 인구 :

150,121명 (전월대비 522명 감소)

희망찬 도약 새로운 광양

날씨


분야별정보

위험물사고

발화성 물질 제조 및 취급 안전 작업
  • 발화성 물질과 가연성 고체
    • 발화성 물질은 스스로 발화라거나 물과 접촉하여 발화하는 등 발화가 쉽고 가연성 가스가 발생할 수 있는 물질로서 크게 가연성 고체, 자연 발화성물질, 금수성물질로 구분한다. 이중 가연성 고체로는 황화인, 황, 철분금속분, 마그네슘, 인화성 고체 등이 있다
  • 공기(O2), 빛 등에 노출 시 분해 폭발 위험이 있다.
  • 황화합물은 물과 접촉시 가연성, 유독성의 황화수소가스가 발생되므로 수분과의 접촉을 금한다.
  • 황린은 산화제와 혼합시 연소에 특히 주의하고, 적린은 불순물(황린)이 섞이지 않도록 주의한다.
  • 산화제와 혼합된 황은 가열, 충격, 마찰을 금한다.
  • 황 분말이 공기 중에 비산되면 분진폭발을 일으키기 때문에 공기중에 비산되지 않도록 주의한다.
  • 철분은 가열하거나 물과 접촉시 발화할 위험이 있으므로 물과 접촉시키거나 가열하지 않도록 한다.
  • 알루미늄 분말은 수분, 할로겐 원소와 접촉을 금한다.
  • 마그네슘은 공기 중 습기와 서서히 반응하여 수소가스를 발생시키므로 수분과 완전히 차단하여 사용한다.
  • 통풍 및 환기가 잘 되는 서늘한 장소에 보관한다.

※ 이 자료는 건설교통 재난·안전 정보시스템(http://ctdis.moct.go.kr/)에 수록된 내용임을 밝힙니다.

  • 담당부서 안전총괄과
  • 담당자 황보라
  • 연락처 061-797-1932
  • 최종수정일 2016-10-31
만족도 조사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?

광양시 QR코드 :위험물사고 메뉴로 이동  http://www.gwangyang.go.kr/index.gwangyang?menuCd=DOM_000000105008005003